경주지역 '파크골프' 천국돼
상태바
경주지역 '파크골프' 천국돼
  • 윤효중 기자
  • 승인 2024.07.11 13: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1일 ‘경주파크골프2구장’ 개장... 기존 18홀서 36홀로 늘어
하반기 권역별 6개소 총 117홀 보유...전국대회 개최 가능
혹서기에도 이용객 붐벼...대부분 60대 중반 이상
/경주시
파크골프장,고령화 시대 최고 힐링 및 스포츠 시설
개장식에는 주낙영 시장을 비롯해, 이동협 시의장, 시·도의원, 지역주민 및 파크골프 회원 등 300여 명이 참석했다./경주시

‘경주파크골프2구장 개장식’이 11일 경주시 석장동 서천둔치에서 열렸다.

‘경주파크골프2구장’은 부지면적 4만 2700㎡, 코스길이 1.321㎞에 달하는 18홀 규모 파크골프장이다.

지난 2021년 ‘경주파크골프1구장’이 18홀 규모로 개장한 이후 이용객이 급속하게 증가함에 따라 인근 부지에 ‘경주파크골프2구장’을 추가로 조성했다.

이에따라 시는  파크골프장 추가 조성을 위해 사업비 18억원을 투입했다.

이날 ‘경주파크골프2구장’이 정식 개장하면서 서천둔치에만 36홀 규모의 파크골프장이 조성된 셈이다.

/경주시
형산강을 바라보며 '나이스 샷'
경주시 석장장 형산강 둔치 파크골프장은 인근 충효동과 성건동은 물론 황성동 주민들까지 이용하는 등 도심권 중장년층 주민들의 '파크 핫플'이 되고 있다. /경주시

잎서 시는 ‘경주파크골프2구장’을 조성하기 위해 지난해 3월 국가유산청으로부터 문화재현상변경허가를 득했다.

또 같은 해 10월 낙동강유역환경청의 하천점용허가를 취득한 후 지난해 11월부터 착공에 들어갔다.

이밖에도 경주시는 균형있는 생활체육 인프라 구축을 위해 권역별로 파크골프장 조성을 추진하고 있다.

올 하반기 북경주 파크골프장이 개장하면 △시내권 54홀 △서경주 9홀 △남경주 9홀 △동경주 36홀 △북경주 9홀 등 지역 내 파크골프장은 총  117홀 규모로 늘게 된다.

주낙영 시장은 “경주파크골프2구장은 기존 산책로와 어우러진 매우 넓은 공간으로서 많은 이들이 여유롭게 운동할 수 있는 골프장이다”며 “특히 형산강과 송화산 주위에 위치해 전국에서 손꼽히는 명품 구장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