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름에 빠진 경북 100만 소상공인..."경북도가 구한다"
상태바
시름에 빠진 경북 100만 소상공인..."경북도가 구한다"
  • 和白新聞(화백신문)
  • 승인 2024.05.21 14: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상북도 억대 소상공인 육성 프로젝트’ 발표...8대 중점전략 설정
2030년까지 매출액 1~2억 목표...소상공인 7만4000개로 확대
소상공인앱-I-CORN 창업학교 등 운영키로
출산 소상공인에게 경영지원 인건비 월200만원 6개월 지원
/경북도
소상공인 웃는 그 날까지
최영숙 경북도 경제산업국장이 '경상북도 억대 소상공인 육성 프로젝트'를 발표하고 있다./경북도

경상북도는 22일 도내 100만 소상공인의 행복을 위한 ‘경상북도 억대 소상공인 육성 프로젝트’를 발표했다.

경북도는 소상공인의 경영 환경 개선을 위해 중장기 비전과 목표를 제시하고 8대 중점 전략과제를 추진하는 프로젝트 추진으로 서민경제 회복과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넣는다는 것.

현재 도내 소상공인 사업체는 36만 7000 개로 경북 전체 기업의 96%를 차지하고, 종사자는 52만 9000 명으로 전체 근로자의 55%를 차지하는 등 서민경제의 핵심 주체다.

하지만, 전체 소상공인의 61.6%가 매출액 1억 원 미만 사업체로서 영세성을 벗어나지 못하고 있다.

도는 이러한 열악한 경영규모를 중장기적으로 개선하기 위해 ‘100만 소상공인의 행복, 아이콘(I-CORN)으로 창출’을 비전으로 정하고, 단기목표는 2030년까지 매출액 1~2억원의 억대 소상공인을 5만1000개에서 7만4000개로 확대하며, 중장기목표로는 억대 소상공인을 소기업으로 육성한다는 방침이다.

경북형 소상공인 육성 프로그램을 상징하는 아이콘(I-CORN)은 소상공인이 주체적(I)으로 창업을 통해 부자 소상공인(UNICORN)이 되어 지역을 선도하는 으뜸 기업으로 성장한다는 의미를 담고 있다.

도는 경북형 소상공인 육성 프로그램(I-CORN)으로 8대 중점 전략과제를 설정하고 2030년까지 억대 소상공인을 키운다는 계획이다.

8대 중점 전략과제는 ①소상공인과 소통하는 '소상공인앱'구축 ②소상공인의 행복한 출생을 지원하는 아이보듬사업 ③산재보험․고용보험 확대지원으로 가정지킴이 강화 ④소상공인 경영자금 부담 경감 ⑤창업의 성공신화를 창출하는 I-CORN 창업학교 운영 ⑥나만의 레시피로 성공하는 부자키움 프로젝트 운영, ⑦ 로컬브랜딩으로 지역과 함께 성장하는 소상공인 육성 ⑧대학과 함께하는 영세소상공인 온라인 역량 강화 등이다.

특히, 8대 중점 전략과제 중 소상공인 전용 앱 구축, 소상공인 출산을 지원하는 아이보듬사업, 대학과 함께하는 영세 소상공인 역량강화는 전국 최초로 추진한다.

첫 번째, 소상공인을 위한 전용 앱 구축은 정부와 경북도의 지원 정책을 몰라서 지원받지 못한 도내 소상공인이 61.6%에 이르는 문제를 개선하고, 현장의 의견을 반영하는 현장형 정책 발굴을 위한 정책 건의 기능과 고령자를 위한 상담센터 운영 기능을 포함한다.

두 번째, 소상공인의 출산을 지원하는 아이보듬사업은 출산 지원 정책의 사각지대에 있는 소상공인의 문제점을 해결하기 위해 출산하는 소상공인에게 경영지원 인력 인건비를 월 200만원씩 6개월간 총 1천200만원을 지원한다.

세 번째, 대학과 함께하는 영세 소상공인 역량 강화는 고령화와 바쁜 생업으로 온라인 판매에 대해 접근하지 못하는 영세 소상공인을 돕기 위해 창업에 관심 있는 대학생을 연결해 영세 소상공인의 제품을 온라인으로 판매할 수 있게 지원한다.

대학생은 학점 인증과 창업을 위한 현장 체험 기회가 제공된다.

한편, 경북도는 경기 침체로 영세 소상공인의 보증 사고액 증가에 따른 대책을 마련하고 지난해 2월부터 저금리 대체상환 보증을 선제적으로 시행해 소상공인이 지급하는 이자 2%를 지원하고 있으며, 경기 침체의 장기화로 소상공인 부담이 증가하면 이자 2%를 추가해 4%를 지원한다.

최영숙 경제산업국장은 “이번 프로젝트 추진으로 소상공인 매출액 3조원 증가와 취업유발 인원 3,455명, 1조 1,000억원의 총부가가치 유발 효과로 지역 경제의 활성화에 기여할 것”이라며, “지역 소상공인들이 더 나은 경영 환경에서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지역사회의 발전에 이바지하겠다”고 강조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