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농촌, "청년 인재들의 손으로 일군다"
상태바
경북농촌, "청년 인재들의 손으로 일군다"
  • 和白新聞(화백신문)
  • 승인 2024.05.16 15: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상주 '스마트팜혁신밸리 청년창업보육센터' 교육생 모집
만18~39세 청년 대상 52명...20개월간 교육비 전액 지원
교육과정,이론-실습-경영형 실습 등
수료생,'스마트 팜' 창업 등 다양한 혜택 부여
/경북도
경북 디지탈 농업 산실
상주시 사벌국면 상풍로 소재 스마트 팜 혁신밸리 /경북도

경상북도는 스마트팜 전문인력 양성을 위해  20일부터 6월 20일까지 한 달간 상주 스마트팜 혁신밸리 청년창업보육센터 신규 교육생을 모집한다.

신청 자격은 만 18세 이상부터 39세 이하의 청년으로 스마트팜 영농 기술을 배우고자 희망하는 청년이면 누구나 지원할 수 있으며, 교육비는 국비로 전액 지원한다.

선발 예정 인원은 52명(전국 4개 혁신밸리 총 208명)으로 지원을 원하는 사람은 ‘스마트팜 코리아’ 누리집(www.smartfarmkorea.net)에서 신청하면 된다,

지원자를 대상으로 적격심사, 서류 및 면접 심사를 거쳐 7월 말 최종 교육생을 선발한다.

자세한 내용은 ‘한국농업기술진흥원’과 ‘스마트팜 코리아’ 누리집에 게시된 공고문을 통해 확인할 수 있으며 ‘상주 스마트팜혁신밸리 청년창업보육센터(054-537-8825~7)’에 직접 문의하면 된다.

스마트팜혁신밸리 청년창업보육센터는 농업에 관심 있는 청년이 스마트팜을 활용해 농촌 창업이나 취업을 할 수 있도록 현장실습 중심의 장기 전문교육 시설로 20개월 간의 교육과정을 운영한다.

교육은 기초이론 과정 2개월, 교육형 실습 과정 6개월, 경영형 실습 과정 12개월로 구성된다.

기초이론은 스마트팜 농업기초, 정보통신기술(ICT), 데이터 분석 등 스마트팜 영농에 필수적인 이론을 교육한다.

교육형 실습은 보육센터 실습장 또는 스마트팜 선도 농가 등에서 기초과정에서 배운 이론을 적용․경험할 수 있는 과정이다.

경영형 실습은 이론과 교육실습 과정을 모두 이수한 교육생이 12개월 동안 교육생 각자 온실을 직접 운영하는 과정으로 자기 주도로 작물의 모든 생육기간 동안 영농 경영 기회를 제공한다.

아울러, 교육 수료생에게는 스마트팜 창업을 위한 다양한 혜택이 주어진다.

교육 수행 실적 우수자에게는 혁신밸리와 지역특화임대형 스마트팜의 우선 입주 자격이 부여되며, 스마트팜 종합자금 신청 자격과 청년 후계농 선발 시 가점 부여, 농림수산업자 신용보증기금(농신보) 우대보증 등도 받을 수 있다.

스마트팜 창업보육센터는 지난 2021년에 준공된 상주 스마트팜 혁신밸리내에 2.3ha 규모의 첨단온실로 설치되었고, 2019년부터 금년까지 모두 166명의 스마트팜 전문인력을 배출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