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도, 첨단 로봇산업 육성 大-硏 협조체계 완성해
상태바
경북도, 첨단 로봇산업 육성 大-硏 협조체계 완성해
  • 和白新聞(화백신문)
  • 승인 2024.05.08 16: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政,제4차 지능형 로봇 기본계획 발표
道.학계-연구소 손잡고 경북 로봇산업 발전 방향 모색
국가 신규과제 발굴 및 건의사업 쏟아져
금오공과대,신공항 물류 시스템 대응 고하중 AMR 기술개발사업 제안
/경북도
이 회의에는 금오공과대, 영남대, 한국로봇융합연구원, 경북테크노파크를 포함한 15개 기관 관계자 20여 명이 참석해 로봇산업 분야 국비 건의 정책과제 발굴 관련 논의를 했다./경북도

경북 로봇산업 육성관련 대학-연구기관 관계자 회의가 8일 경북도청 회의실에서 열렸다.

이번 회의는 경북 소재 대학 로봇공학과 교수와 관계기관 연구원 등이 참석해 ‘제4차 지능형 로봇 기본계획(2024-2028)’에 따른 국가 정책의 방향과 연계된 지역 로봇산업에 적합한 과제를 기획하고 국가투자 사업으로 이끌어 내기 위해 마련됐다.

참석자들은 로봇 기술의 최신 동향과 시장 변화를 면밀히 분석하고, 지역 특성에 맞는 혁신적인 연구개발 방향을 제시했다.

또한 산학연 클러스터를 통한 지속적인 협력 강화와 기술 개발에 대한 전략적 접근 방식을 중점적으로 논의했다.

제안된 사업들은 △신공항 물류 시스템 대응 고하중 AMR 기술개발사업(금오공과대학교) △AI기반 산업현장 모니터링 긴급대응로봇 인력양성사업(대구가톨릭대학교) △지능형 초음파 기반 초내열합금강의 복합손상 기술개발사업(동양대학교) △생체모방 수중유영로봇 플랫폼 기술개발사업(영남대학교) △ 로봇 실외서비스 실증환경 구축사업(한동대학교) 등 이다.

토의 및 의견교환 시간에서는 경북만의 장점과 인프라를 기반으로 타 시도와의 경쟁에서 우위를 점할 수 있는 차별화된 과제발굴이 중요하다는 것과 발굴된 과제들은 유관기관과의 내부적인 논의를 통해, 사업 구상전략, 지역적합성, 차별화된 산업성숙도, 수용가능성 등 종합적으로 검토해 국비 건의사업으로 추진하는 것으로 의견을 모았다.

경상북도 이정우 메타버스과학국장은 “이번 회의를 통해 발굴된 기획안들을 검토하여 사업화가 실현될 수 있게 적극적으로 추진하도록 노력하겠다”며 “지역내 대학 및 연구기관과의 긴밀한 협력을 통해 로봇산업을 선도하고, 지역 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수 있는 다양한 프로젝트를 추진해 나가겠다”라고 밝혔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