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 정보 한눈에 보는 'GB모아'
상태바
경북 정보 한눈에 보는 'GB모아'
  • 윤효중 기자
  • 승인 2024.05.06 07: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북 빅데이터 플랫폼 3단계 구축 완료...데이터 혁신 기대
'GB모아',공공-문화관광 등 17개 분야 1500개 자료 입력돼
22개 시군 경북 통계상황판 도입...향후 민간기업 사업활용 가능
'시군별 찾아가는 데이터 플랫폼 설명회' 개최키로
/경북도
경북 빅데이터 통합플랫폼 완성
경북도청 안민관에서 열린 보고회에는 경북도 및 수탁기관 포항테크노파크와 유지관리업체인 새올정보기술 등 관계자들이 참석했다./경북도

경상북도는 지난 3일 도청 화랑실에서 ‘경북 빅데이터 통합플랫폼(GB모아)’ 3단계 구축사업 완료보고회를 개최했다.

경상북도는 2021년 12월 다양한 분야의 데이터를 연계·통합해, 간편한 데이터 검색, 분석 서비스를 제공하고 데이터에 기반한 정책 수립과 의사결정을 지원하기 위해 ‘GB모아’를 구축했다.

이후 도는 다양한 민간·공공데이터를 지속해서 확충하고, 데이터 분석과 시각화 서비스 등 국민이 간편하게 데이터에 접근하고 활용할 수 있도록 데이터 플랫폼을 만들어 왔다.

GB모아는 △공공행정 △문화관광 △보건의료 △농축수산 △산업고용 등 17개 분야의 1,500여 개의 자료를 수집했다.

사용자는 GB모아에 구축된 데이터 분석 도구를 활용해 직접 원하는 데이터를 선택하고 셀프 분석 서비스를 이용하면 된다.

국민 누구나 별도의 회원가입 없이 ‘경북 빅데이터 통합플랫폼(http://gbdata.kr)’에 접속해 데이터 검색 및 분석 서비스를 이용하면 된다.

또, 플랫폼에 탑재된 각종 통계와 데이터 분석 보고서(75건), 시각화 자료(32건)를 활용해 데이터 분석을 자유롭게 할 수 있다.

이번 3단계 구축 사업에서는 GB모아의 분석 기반을 활용해 ‘시·군 데이터 분석 지원 서비스'*’를 최초로 실시했으며, 향후 도내 기업을 대상으로 확대해 나간다.

* 구미시 대중교통 취약지역 분석, 청송군 주요 관광지별 방문객 통계 분석, 청도군 빈집현황 분석, 김천시 김천사랑상품권 이용 데이터 분석, 칠곡군 생활인구 데이터 분석

또한 도내 22개 시·군의 주요 통계를 그래프 형태로 시각화한 경북 통계 상황판을 도입했다.

상황판은 면적과 인구, 행정구역 등 기본통계뿐만 아니라 일자리와 인구 동향, 지역내총생산(GRDP) 등의 데이터를 시각화해 시·군별 각종 지표를 한눈에 비교할 수 있는 데이터 서비스를 제공한다.

경상북도는 데이터 기반 도정 운영을 뒷받침하기 위해 활용도 높은 데이터를 확충하고, 혁신적인 데이터 서비스를 발굴해 ‘GB모아’를 디지털 경제 시대의 핵심적인 자원으로 발전시킨다.

향후 도내 시·군을 대상으로 ‘찾아가는 데이터 플랫폼 설명회’를 개최해 경상북도가 운영 중인 각종 데이터 플랫폼(GB모아, 모이소, GBinPLUS+)의 기능과 활용 방법을 안내하고, 도내 민간기업이 데이터 활용 사업에 적극적으로 참여하도록 홍보한다.

이정우 경상북도 메타버스과학국장은 “GB모아는 데이터 수집뿐만 아니라, 데이터의 연결과 융합을 통해 새로운 가치를 창출하는 공간”이라며, “앞으로도 경북도의 디지털 혁신 역량 강화를 위해 지속해서 플랫폼 서비스를 고도화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