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CTO,美 ‘2024 LA K-관광로드쇼’ 참가...'가장 한국적인 경북’ 매력 알려
상태바
GCTO,美 ‘2024 LA K-관광로드쇼’ 참가...'가장 한국적인 경북’ 매력 알려
  • 윤효중 기자
  • 승인 2024.04.28 11: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4 LA K-관광로드쇼’,문광부 등 美 관광객 100만 돌파 모멘텀
한국 전통문화 美 서부지역 홍보...유관기관 네트워킹 강화
경북여행 코스 박정희 대통령 생가 등 포함될 듯
/GCTO
Wellcom!! Gyeongbuk-do/GCTO

경북문화관광공사(이하 GCTO)는 지난 25일 미국 LA JW Marriott에서 개최된 ‘2024 LA K-관광로드쇼’에 참가해 경북의 다양한 매력을 알렸다고 밝혔다.

이번 K-관광로드쇼는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관광공사가 2023년 미국 방한 관광객 100만명 돌파를 계기로 ‘포스트 100만 시대’ 발돋움을 위한 모멘텀을 확대하기 위해 추진한 행사로 국내외 관광업계 관계자 약 130명이 참가했다.

GCTO는 경북 국외전담여행사에서 판매중인 여행상품과 경북의 특색있는 관광지, 인센티브 지원정책을 중점적으로 홍보했다.

방한관광 특별 워크숍 시간에는 ‘가장 한국적인 경상북도’라는 주제로 프레젠테이션을 진행하여 큰 호응을 이끌어 냈다.

이는 ‘To Korea, where K-Culture Begins’ 라는 K-관광 로드쇼의 핵심테마와도 부합되는 것으로 경북의 전통과 문화를 미국 서부지역 현지업계에 알리는 기회가 되었다.

이어진 교류회 시간에는 참가자와 유관기관 네트워킹을 강화하고 공동 홍보마케팅 추진방안도 논의 했다.

이와는 별도로 로드쇼 참가에 앞서 푸른투어, US아주투어, 다원투어 등 한국인이 운영하는 미국 현지여행사와의 간담회를 진행하여 현지 관광시장 동향에 대해 의견을 듣는 자리를 마련하고 교포대상 고국 방문 상품에 박정희 대통령 코스를 넣는 등 경북 여행코스도 협의하였다.

김남일 사장은 “이번 행사를 통해 지난해 추진한 LA 국제경북관광산업교류전의 성과를 환류하는 계기가 되었다”며 “앞으로도 공사는 현지 아웃바운드 여행사와의 네트워크를 강화하여 시너지 효과를 창출하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