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PEC 경주유치,경상북도 SNS 서포터즈 가세해
상태바
APEC 경주유치,경상북도 SNS 서포터즈 가세해
  • 和白新聞(화백신문)
  • 승인 2024.04.03 15: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터즈 7:1 경쟁율 치열해...500명 지원
SNS 홍보 역할.. 경북 정책, 관광, 문화 등 현장 취재
李 지사 ,APEC경주유치 적극 홍보 당부
/경북도
기대되는 경상북도 SNS스포터즈
‘2024 경상북도 SNS 서포터즈’ 모집에 전국 각지의 다양한 경력을 가진 500명이 지원했다./경북도

‘2024 경상북도 SNS 서포터즈’ 발대식이 3일 경북도청 다목적홀에서 열렸다.

이번 서포터즈 모집은 전국 각지에서 다양한 경력을 가진 500명이 지원해 역대 최고인 7대 1의 높은 경쟁률을 기록했다.

서포터즈들은 앞으로 문화, 관광, 정책 등 다양한 분야에서 취재한 생생한 이야기로 경상북도를 국내외에 알리며 홍보활동을 한다.

올해로 11년째를 맞는 경상북도 SNS 서포터즈는 지난 10년간 3,888건의 게시물을 통해 누적 조회수 1,031만 회를 기록하며 경북 도민과 관광객들에게 유용한 정보를 제공하고 소통하는 데 크게 이바지했다.

이번 발대식에서 이철우 경북도지사는 저출생 극복과 APEC 정상회의 경주 유치 등 도정에 관심을 가지고 적극적으로 홍보해 달라며 당부했다.

유명 여행 커뮤니티인 조병관 여행에미치다 대표는 서포터즈 활동에 도움이 되는 특강을 진행해 그 의미를 더했다.

도는 올해부터 서포터즈 개개인의 역량을 강화할 수 있도록 전문가가 동행하는 멘토링 프로그램을 시행한다.

또한, 개인 미션 수행을 통해 도 공식 유튜브 ‘보이소TV’ 및 ‘여행에미치다’ 플랫폼과의 협업 기회도 제공하고, 연말 시상에서 도지사 상장도 수여한다.

이철우 도지사는 “경북은 천천히, 자세히 볼수록 매력 넘치는 지역이다”고 말하며, “전국에서 모인 SNS 서포터즈 여러분들이 경북의 다양한 한류 스토리를 전 세계에 알려주길 바란다”고 했다.

총 70명으로 구성된 서포터즈는 경북 38명, 타 지역 32명이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