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 대한민국 산림박람회’ 경주엑스포대공원에서 열려
상태바
'2024 대한민국 산림박람회’ 경주엑스포대공원에서 열려
  • 윤효중 기자
  • 승인 2024.04.02 16: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산림청,개최 신청지 현장심사 거쳐 경주 최종 선정
경주엑스포공원 기반시설과 편의시설 등에서 좋은 평가 받아
산림정책 홍보,임산물홍보관 등 다채로운 부대행사까지 열려
/경주시
이정환 경주시 산림경영과장이 지난 달 26일 경주엑스포공원에서 산림박람회 현장평가단을 대상으로 브리핑을 하고 있다./경주시

‘2024 대한민국 산림박람회’ 가 오는 10월18일부터 23일까지 경주에서 열린다.

앞서 산림청은 개최지 선정을 위해 전국 공모를 했고,경주시 등  3개 시‧군이 신청했다. 산림청은 산림박람회 유치계획에 대한 서류 심사 및 현장심사 등을 거쳐 최종 개최 대상지를 선정했다.

경주시는 행사 개최장소 예정인 경주엑스포공원의 기반 시설 여건과 외부 관람객 유치를 위한 편의시설 등에서 좋은 평가를 받았다.

또 10월 개최되는 지역 최대 축제인 신라문화제와의 연계성, 지난해 경주엑스포공원에서 치러진 ‘2023 경북도 산림박람회’ 성공개최 건도 선정에 배경이 됐다.

대한민국 산림박람회는 지난 2008년부터 매년 개최되는 산림분야 대표 문화 축제로 임산업의 경쟁력을 강화하고, 산림정책 성과와 미래지향적 정책 비전에 대해 대국민 홍보를 위한 행사다.

주요 행사로는 산림정책 홍보 및 비전 제시를 위한 주제 전시관, 지역의 산림사업 및 임산물 홍보를 위한 지자체 홍보관 운영을 비롯해 목재문화체험, DIY 원데이 클래스, 숲속 놀이터 등의 다채로운 부대행사를 선보이다.

시는 이번 산림박람회를 통해 산림이 가지는 가치를 재조명하고 휴양·치유·레포츠 체험으로 국민들에게 산림의 소중함을 알림은 물론 숲에서 향유할 수 있는 즐거움을 제공할 예정이다.

주낙영 경주시장은 “지난해 경상북도 산림박람회에 이어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산림박람회를 연이어 개최하게 돼 기쁘게 생각 한다”며 “이번 산림박람회를 통해 대한민국 산림의 가치와 중요성에 대해 국민적 관심과 공감대가 형성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