故 박정희 대통령 탄생 105돌 숭모제 열려
상태바
故 박정희 대통령 탄생 105돌 숭모제 열려
  • 윤효중 기자
  • 승인 2022.11.14 17: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초헌관 이철우 경북도지사아ㆍ아헌관 김영식 국회의원 ㆍ종헌관(終獻官) 구자근 국회의원
전북도ㆍ광주시 새마을단체회원들도 참석
-
/경북도
박정희 정신을 대한민국 정신으로...초헌관(初獻官)인 이철우 도지사가 헌향하고 있다./경북도

'박정희 대통령 탄생 제105돌 숭모제' 가 14일 구미 상모동 박정희 대통령 생가에서 열렸다.

초헌관은 이철우 경북도지사가,아헌관(亞獻官)은 김영식 국회의원, 종헌관(終獻官)은 구자근 국회의원이 맡았다.

박정희 대통령의 업적을 기리고 탄생을 기념하기 위해 구미시와 박정희대통령 생가보존회(이사장 박동진) 주관으로 매년 고인의 생가에서 열리는 탄생 숭모제는 올해로 105회를 맞았다.

/경북도
  이 숭모제에 국민의 힘 前 대표 김기현 의원과 김관용 평통 수석부의장도 참석했다./경북도

지난해 코로나19로 생략됐던 기념행사는 국회의원, 구미시장, 사회단체, 도민 등이 참석한 가운데 박정희 대통령 역사자료관 주변 광장에서 열렸다.

특히, 이날 행사에는 전북도와 광주광역시 새마을회 80여명의 회원들이 참석해 영호남이 함께 박정희 대통령의 생애와 업적을 재조명하고 축제와 화합의 장을 마련했다.

이철우 경북도지사는 인사말을 통해 “박정희 대통령은 가난의 한을 끊어내고 한강의 기적을 만든 설계자이자 지금의 대한민국을 있게 한 인물로 특정 이념이나 일부 세력만의 우상이 아닌 지역, 세대, 계층, 이념을 넘는 위대한 인물임을 인정하고 존경하는 문화를 만들어야 한다”며, “한강의 기적이 경북에서 비롯됐듯이 박정희 대통령의 정신을 이어받아 다시 경북을 대한민국의 중심으로 우뚝 솟게 하겠다”고 말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