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경주 미래를 밝힌 ‘전통문화 재조명’ 학술대회
상태바
동경주 미래를 밝힌 ‘전통문화 재조명’ 학술대회
  • 윤효중 기자
  • 승인 2022.07.28 13: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주최 문무대왕면 발전협의회,...주제 ‘문무대왕면 해양실크로드와 전통문화 확산’
최광식 고려대 명예교수. ‘해양실크로드와 신라문화’ 기조강연
문무대왕면 다양한 정책과 사업추진방안 논의돼
/문무대왕발전협의회
동경주의 문화와 역사를 이해하고 미래 발전 방향이 제기된 '전통문화 재조명 학술대회' / 문무대왕면발전협의회

경주시 문무대왕면 발전협의회가 주최한 ‘전통문화 재조명 학술대회’가 지난 19일 문무대왕면 복지회관에서 개최됐다.

‘문무대왕면 해양 실크로드와 전통문화 확산’ 주제로 열린 학술대회는 동경주의 역사성을 재조명하기 위해 마련됐다.

학술대회는 기조강연과 주제발표, 토론 등으로 구성됐다.

 최광식 고려대 명예교수가 ‘해양실크로드와 신라문화’를 주제로 한 기조강연을 했다.

이어 △조철제 경주문화원장의 ‘조선시대 환동해 문무대왕면 사료 검토’ △권기찬 대구한의대교수의 ‘선부해양문화공원 조성과 미래 활용성’ △박창현 진량 삼성요양병원장의 ‘시대별 차 문화를 통해 살펴본 경주에서 차의 의미와 발전방향’ △김남일 경북도청 환동해지역본부장의 ‘문무대왕 선양을 통한 동해정신 정립’ 등 4가지 주제로 발표가 이어졌다.

또 토론시간에는 다양한 분야의 전문가들이 참가해 지역 전통문화를 바탕으로 지역특성을 담은 문무대왕면의 다양한 정책과 사업추진방안 등의 내용으로 의견을 나눴다.

김상희 발전협의회 부회장은 “학술대회가 동경주 지역의 역사성을 재조명하고 미래 발전방안을 수립하는 좋은 기회가 됐다”고 말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