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AD, 재난안전관리 우수기관 산자부 장관 표창 수상
상태바
KORAD, 재난안전관리 우수기관 산자부 장관 표창 수상
  • 윤효중 기자
  • 승인 2022.01.09 11: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ORAD,코로나 대응 확진자 ZERO 유지...입점업체 임대료 면제하기도
지역농수산물 온‧오프라인 판로 지원...코로나 고통분담과 지역경제 활성화 기여

한국원자력환경공단(이하 KORAD)이 적극적인 코로나 대응으로 확진자 제로를 달성, 재난안전관리 우수기관으로 선정돼  산업통상자원부장관 표창을 받았다.(사진)

/KORAD
배한종 품질관리본부장과 안전총괄팀 이승현 차장은 코로나19 대응 유공 포상금을 봉사단체인 카루나의 모임에 기부했다./KORAD

KORAD는 지난해 코로나19 확산 직후부터 이사장을 본부장으로 하는 비상대책본부를 구성하고 감염병 확산에 대비한 대응계획과 상황점검 등 선제적이고 적극적인 코로나19 방역활동을 전개했다.

근무시 마스크 착용 의무화, 불요불급한 회의‧모임과 사적모임 자제, 출근시 중앙 출입구를 제외한 보조출입문 폐쇄, 거리두기 단계별 순환 재택근무, 단체모임 온라인 비대면 전환, 모바일 상황실 운영 등의 방역 강화조치를 시행했다.

이같은 노력으로 공단은 국내 누적 확진자가 60만명 이상 발생하는 전국적인 감염병 확산 상황에서도 코로나19 확진자가 한명도 발생하지 않는 성과를 거뒀다.

또 간부 급여 반납 및 성과급 지역화폐 구입, 소외계층 집고쳐주기, 장애인 밑반찬 제공, 노인 생필품 제공 등 취약계층 지원, 공단 입점업체 임대료 면제, 사업 조기시행 및 예산 조기집행, 지역농수산물 온‧오프라인 판로 지원 등 코로나19 고통분담과 지역경제 활성화 노력을 병행했다.

한편, 재난안전을 책임지는 실무부서 담당자인 안전총괄팀 이승현 차장은 코로나19 대응 유공으로 지난 연말 올해의 KORAD人으로 선정돼 받은 포상금 100만원을 결손가정 어린이와 소년소녀가장 돕기에 써달라며 봉사단체인 카루나의 모임에 기부했다.

코로나19 대응조직 책임자인 배한종 품질안전본부장도 별도로 100만원을 기부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